주식 소개해주는 남자 주소남

삼양식품

안녕하십니까 주식 소개해주는 남자 주소남입니다. 이번 시간에 소개해드릴 기업은 최근 전인장 회장의 횡령 등의 혐의로 구속되어 시끄러운 삼양식품(003230)입니다.

 

삼양식품은 불닭볶음면과 국내 최초 원조 라면인 삼양라면을 만든 기업으로, 원주와 문막, 익산 등의 공장에서 면류와 스낵류, 유제품 등을 제조하여 판매하는 기업입니다.


강원도에서 아시아 최대규모의 대관령 목장을 운영하고 있기 때문에, 2017년 평창동계올림픽 관련주로 잠시 언급한 바가 있는 종목으로, 최근 2대주주의 오너 일가 공격에 주가가 강세를 보이기도 했습니다.

 

이번달 22일 예정된 삼양식품 정기주주총회에서 '배임이나 횡령으로 금고 이상의 형을 받은 이사를 결원으로 처리하자'는 내용의 정관 변경 안건을 2대주주인 HDC현대산업개발(294870)이 제안할 것으로 전해지면서, 이 안건이 통과되면 전인장 회장과 김사장은 이사진에서 배제될 가능성이 있다고 합니다.

 

이를 두고 경영권 싸움 등이 이슈가 되어 주가가 일시적으로 강세를 보이기도 했지만, 큰 측면에서 보자면 회장과 사장의 횡령이라는 꼬리표가 주가에 악영향을 준 것도 사실입니다.

 

※ 간단차트 분석 구독 전 아래 사항을 꼭 참고해 주시길 바라겠습니다.

 

주소남의 간단 차트분석 필독 공지 !!!

같은 종목이라도 대응하기 마련! 분할 매매의 중요성

주식투자 가이드북

 

 

삼양식품 주가

 

위의 차트는 삼양식품 주가 일봉차트입니다. 저점을 계속해서 갱신하던 주가가 올해 초부터 불닭떡볶이 판매 호조 소식으로 강세를 보이기 시작하면서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비교적 강한 추세선을 따라 상승하면서 연초 저점 대비 현재 +38.56% 상승해 있는데, 지난주 추세선을 이탈하는 모습이 보이면서 현재 조금은 불안정한 위치입니다.

 

지난주 월요일부터 장중에 추세선을 이탈하는 흐름을 보이더니, 화요일 종가기준으로 추세선을 이탈했고, 이후 2거래일 연속 하락하면서 흑삼병 형태 캔들을 만들었습니다.



120일 이동평균선이 지지를 해주고 있으나, 매물대 지지라인이 강하지는 않은 구간이기 때문에, 이동평균선을 이탈해 내려올 가능성이 조금은 더 커보입니다.

 

데이트레이딩 관점으로 짧게 본다면 120일 이동평균선 이탈시 손절한다는 생각으로 대응하는 것이 좋고, 추가진입 여력이 있다면 그 아래 매물대 움직임까지 보는 것이 좋습니다.

 

62000 부근 아래로 비교적 단기 매물대 지지라인이 형성되어 있는데, 60일 이동평균선인 60800 부근 이탈시 진입 및 추가진입 대응할 수 있다면 손절라인은 매물대 하단인 56400 부근을 종가기준으로 이탈할 때로 설정해 놓고 대응해도 큰 문제는 없을 것 같습니다.

 

현재 주가와는 어느 정도 괴리감이 있기 때문에, 최소한 추가진입 여력이 남아 있는 분들이 대응하기 좋을 손절라인입니다.

 

삼양식품 주식

 

위의 차트는 삼양식품 주식 주봉차트입니다. 주봉차트상으로도 5주 이동평균선은 물론 120주 이동평균선을 이탈하는 음봉이 나오면서 2주 연속 음봉이 이어졌습니다.

 

중장기적인 주가 측면에서는 차라리 현재 부근에서 하락 파동이 조금 더 진행되는 것도 괜찮습니다. 물론, 주봉차트상 추세선을 이탈하지 않는 선에서 말입니다.

 

주봉차트상 현재가 아래로 단기 매물대 지지라인 뿐만 아니라 중장기 매물대 지지라인도 버텨주고 있기 때문에, 하락이 나온다고 하더라도 큰 이슈가 없다면 비교적 천천히 주가가 내려올 수 있습니다.



주봉차트상 추세선은 55000 부근에 위치해 있는데, 중장기 대응하는 분들은 이 추세선 부근까지 주가가 내려온다고 생각하고 대응법을 생각해 놓아야 합니다.

 

길게 본다면 추세선 부근에서 추가진입 여력을 남겨 놓고, 주봉차트상 장기 추세선인 49300 부근에 위치한 추세선을 기준으로 손절라인을 설정해 대응하는 것이 바람직 할 것으로 보입니다.

 

삼양식품은 면류 사업의 안정적인 매출로 인해 지난해 매출 및 영업이익이 증가했고, 불닭떡볶이 매출 호조로 인해 올해 실적 전망도 긍정적이라고 합니다. 다만, 현재 횡령 혐의로 구속 기소된 회장에 대한 뉴스가 나올 때 마다 주가가 출렁일 수 있으니, 이에 대한 보수적인 접근이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