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 소개해주는 남자 주소남

반응형

디엠씨(101000)선박용 크레인, 선박구성부품 및 선박의장품 등의 제조 및 판매 기업으로, 올해 5월 대표이사 김영식의 횡령으로 인해 거래정지가 되었고, 이후 상장적격성 실질심사대상으로 현재 거래중지 중인 종목입니다. 거래정지 중에 반기보고서도 의견거절이 나와 자금이 묶인 주주들은 한숨이 깊은 종목입니다.

 

올해 5월 자기자본대비 20.45%에 달하는 136억원에 달하는 횡령 사실이 발생했고, 디엠씨 주식은 바로 거래정지 되었습니다.

 

이후 유상증자와 개선계획서 제출, 대표이사 변경 등을 거쳐 현재는 회생절차개시가 결정되어, 개선기간이 부여되었고, 올해 5월 3일부터 개선기간 종료일인 (19.08.06) 후 상장폐지여부 결정일까지 거래정지가 진행중입니다.

 

즉, 내년 8월 6일까지는 아마도 거래정지가 유지될 가능성이 높고, 이후 개선 내역을 착실히 이행했다면 상장폐지가 아니라, 기업 존속으로 계속해서 주식 거래가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간단 차트 분석 구독 전 아래 유의사항을 반드시 필독 해주시길 바랍니다.

 

주소남의 간단 차트 분석 필독 공지

같은 종목이라도 대응하기 마련 [분할 매매의 중요성]


 

 

 

위의 차트는 디엠씨가 거래정지 당하기 전의 일봉차트 모습입니다. 당시 상한가와 하한가를 반복하며 시그널이 한 번 있었고, 이후 매물대 지지선을 깨면서 주가가 내려오던 찰나에 횡령 소식이 터졌습니다.

 

사실, 디엠씨 주주들에게는 미안하지만 횡령 관련 사실은 주식시장에서 바로 상장폐지가 되어도 이상하지 않을 만큼의 최대 악재입니다.



현재 차트를 분석하는 것은 큰 의미가 없습니다. 개선기간 부여일이 아직 1년 가까이 남아있기 때문에, 그 사이에 어떠한일이 일어날지 알 수 없기 때문에, 현재 디엠씨에 어쩔 수 없이 발목이 잡혀 있는 분들은 없는 돈이라 생각하고 지내셔야 마음이 편합니다.

 

어찌 되었든 현 상황에서는 상장폐지를 논할 단계가 아닙니다. 개선계획 이행내역서가 전달되었고, 오라미디어(주)의 3자배자유상증자 등으로 인해 주식거래를 재개시키려는 사측의 노력이 보이기 때문에, 아마도 다소 시간이 걸릴지라도 거래정지는 풀릴 수 있을 것으로 봅니다.

 

 

다만, 1년이라는 유예기간이 있는 만큼, 당장 거래정지가 풀리기를 기다리면서 하루하루 속끓일 필요가 없다는 이야기 입니다.

 

최근에는 반기보고서상 검토의견이 의견거절로, 자본잠식률이 108%로 나타나기 때문에, 아직은 해결해야 할 문제가 많습니다.



전종목을 차트 분석하다가, 디엠씨는 거래중지 중이기도 하고, 그냥 건너띌까 하다가 이렇게 짧게라도 소식 전하는 것으로 아쉬움을 달래야 겠습니다.

 

다시 한번 이야기하지만 디엠씨는 개선계획이행내역서대로 착실히 개선계획을 진행할 필요가 있고, 이것을 확인하기 위해서는 주식담당자(주담)에게 유선상으로 연락하거나, 회사를 직접 찾아보는 방법 밖에는 없습니다.

 

온라인에서 상장폐지가 확정된 것 처럼 이야기하는 것들은 무시하셔도 좋습니다. 시간이 다소 걸리더라도

디엠씨 횡령

및 반기보고서 의견거절로 인한 거래정지가 하루 빨리 풀릴 수 있기를 기대하겠습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