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나는 주식공부/간단 차트 분석[ㅇ]

제네릭 의약품 관련주 에스티팜 주가 탄력 받을까

by 주소남 2019. 10. 13.

에스티팜

 

 

 

안녕하십니까 주식 소개해주는 남자 주소남입니다. 이번 시간에 알아볼 기업은 제네릭 의약품 관련주 에스티팜(237690) 입니다.

 

에스티팜은 CMO 방식으로 제조, 판매하는 신약 원료의약품 및 제네릭 원료의약품을 주요 제품으로 하는 제네릭 의약품 기업입니다.

 

제네릭 API 사업분야에서 대기업 등과 협력을 통해 고분자촉매나 전자재료 등과 같은 비제약 부문의 정밀화학 사업으로도 확대하고 있습니다.

 

과거 삼천리제약부터 글로벌 완제의약품 제조사들과 파트너십을 통해 전개해왔던 CDMO 사업의 블록버스터 제품 확대를 위해 사업 역량을 집중하고 있습니다.

 

에스티팜은 동아쏘시오홀딩스의 자회사로, 골수이형성증후군(MDS)와 골수섬유증(MF) 관련 임상 원료 의약품을 취급하기도 했습니다.



 

※ 간단차트 분석 구독 전 아래 사항을 꼭 참고해 주시길 바라겠습니다.

주소남의 간단 차트분석 필독 공지 !!!

같은 종목이라도 대응하기 마련! 분할 매매의 중요성

주식투자 가이드북

 

 

에스티팜 주가

 

위의 차트는 제네릭 의약품 관련주 에스티팜 주가 일봉차트입니다. 지난 8월초까지 증시 급락으로 인해 하락한 에스티팜 주가는 이후 서서히 반등에 성공하다가 8월말 쌍바닥을 확인한 이후 9월 초까지 굉장히 강한 시세를 보였습니다.

 

이후 한 달 정도 조정을 보이는 가운데, 단기 이동평균선들은 이탈한 상황인데, 최근 바이오주가 순환매로 상승하면서 에스티팜 주가도 덩달아 상승할 수 있을지 기대가 됩니다.

 

기술적으로는 상승시 1차적으로는 18500 부근까지의 단기 매물대 저항을 소화해야하고, 이후로는 240일 이동평균선을 종가기준으로 돌파해야 의미 있는 상승이 나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반대로 하락시에는 16700 부근까지 있는 단기 매물대 부분과 지난 8월초부터 이어져오는 추세선이 위치한 15600 부근을 체크하면 좋을 것으로 보입니다.

 

단기적으로 대응하려는데, 현재 비중이 크다면 현재 매물대 하단인 16700 부근으로 손절라인을 설정해 짧게 대응하는 것이 좋습니다.

 

단기 스윙 관점으로 대응한다면 매물대 하단 이탈 시 추가진입까지 고려 후, 최종 손절라인을 8월초부터 이어져오는 추세선을 기준으로 설정해 대응하는 것이 좋습니다.

 

참고로 추세선은 시일이 지남에 따라 서서히 상승하기 때문에, 이 글을 늦게 확인한다면 현재 15600 부근에 위치한 추세선은 상승해 있기 때문에, 본인이 보는 차트에 추세선을 표시해 대응하는 것이 좋습니다.

 

에스티팜 주식

 

위의 차트는 에스티팜 주식 주봉차트입니다. 주봉차트상으로 보아도 중장기 하락추세를 보이다가 최근 비교적 강한 상승이 한 차례 나왔습니다.

 

현재 주가는 아래로 매물대 지지라인보다 위로 매물대 저항이 강한 상태이기 때문에, 상승하기 위해서는 최근 거래량보다 비교적 많은 거래량이 필요로 할 것으로 보입니다.

 

우선, 전고점을 넘어서는 것이 중요하고, 넘어서더라도 당시의 거래량 보다 더 많은 거래량이 동반되어야 위의 매물을 완전히 소화하고 에스티팜 주가가 한 단계 레벨업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에스티팜을 중장기적으로 대응하고자 한다면 우선 20주 이동평균선 이탈 유무를 체크해야 합니다.

 

비중이 높다면, 20주 이동평균선을 주봉차트상 종가기준으로 이탈시, 비중을 줄였다가, 이후 추가 하락이 나온 후 주가가 안정되었을 때 재진입해 유동성 있게 물량을 조절해야 합니다.

 

유동성있게 물량을 조절했을 때 대응할 수 있는 손절라인은 주봉차트상 매물대 하단인 13800 부근으로, 현재가 대비 괴리감은 있지만, 평단가를 15000 부근 안팎으로 만들 수 있게끔 운용한다면 괜찮은 중장기 손절라인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에스티팜은 지난해 대규모 적자 전환한 이후 올해 반기까지도 적자 기조를 이어나가고 있기 때문에, 중장기적으로 대응하시는 분들은 실적 관련 부분도 지속적으로 체크해 대응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반응형